오뚜기 장애인 표준사업장 오뚜기프렌즈, ‘창립 1주년 기념식’ 개최

  • 이메일 공유
  • 주소 복사
  • 밴드 공유
  • 네이버 공유
  • 카카오톡 공유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오뚜기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 사업장으로 운영 중인 오뚜기프렌즈가 11일 오뚜기 안양공장에서 창립 1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.

이 날 진행된 기념식에는 오뚜기 황성만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과, 오뚜기프렌즈 사원 대표 및 현재 근무 중인 장애인 근로자 등 약 30여명이 참석했다. 또한 기념식은 오뚜기프렌즈 이학천 대표이사 기념사, 오뚜기 황성만 사장의 축사, 오뚜기프렌즈 사원대표 답사, 우수사원 표창, 현황 보고 및 기념 촬영 등 순으로 진행됐다.

오뚜기프렌즈는 지난해 오뚜기가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협약을 맺은 후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설립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 사업장으로, 현재 약 20명의 장애인 근로자가 오뚜기 기획 제품의 포장 과정에 참여하고 있다. 특히 표준사업장 네이밍 공모, 장애인 근로자 채용 공고, 채용 현장 훈련 등의 준비기간을 거쳐 설립됐다는 점에서 눈길을 모았다.

오뚜기프렌즈는 1년간 총 10만7000여 개의 오뚜기 기획생산품을 생산했으며, 현장실습 및 취업정보 제공을 통해 장애학생들에게 취업 역량을 강화화는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해왔다.

오뚜기 홍보 담당자는 “지난해 장애인 고용 확대를 위해 설립한 이후, 장애인 근로자가 스스로 역량을 강화해 직접 일을 하며 보람을 느낄 수 있도록 한다는 점에서 설립의 의미가 크다”며 “앞으로도 실질적인 장애인 자립 기반 마련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”고 밝혔다.

언론연락처: 오뚜기 홍보팀 강두위 과장 02-2010-0718

이 뉴스는 기업·기관·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.